비타민D-사진

    비타민D가 부족하면 골다공증에 노출될 확률이 매우 증가하며, 피로감을 잘 느끼게 됩니다. 영양제보다 빠른 비타민D 주사 가격과 효능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목차

      비타민D 주사 꼭 필요할까?

       

      햇빛을 쬐면서 체내에서 생성되는 비타민D는 우리나라 국민 90%가 부족하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나라가 빛이 잘 들어오지 않는 곳에 위치한 것일까요?

       

      그만큼 현대인들이 충분하게 야외활동을 하지 않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비타민D 결핍 증상이 생긴다고 볼 수 있습니다. 다행히 영양제와 주사로 간편하게 비타민D를 섭취할 수 있기 때문에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매일 챙겨 먹는 영양제 형식과 반대로 비타민D 주사는 한 번에 10만~30만 IU 수준의 고용량 비타민을 주입시켜 3개월간 효과를 유지시킬 수 있습니다. 하루 섭취용량인 400~800IU에 비하면 상당히 높은 편입니다.

       

      비타민D 결핍 시, 뼈 건강이 나빠진다는 것이 확실하게 입증되었기 때문에 너무 낮은 비타민D 수치가 나온 사람에게 주사는 반드시 필요합니다. 특히 노화 등의 문제로 약을 삼키는 행위가 힘들거나 위, 장에서 충분합 흡수를 하지 못할 경우 유용하게 사용됩니다.

       

      너무 어린 아이거나 노인인 경우 주사보다 느리게 투여되는 수액 형태로도 보충이 가능합니다. 단 주사보다 가격이 1.5배 비싼 편입니다.

       

      비타민D 주사 효능

       

      비타민D 주사는 영양제에 비해 용량이 높기 때문에 건강에 신속한 반응을 기대할 수 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 낙상 위험 감소
      • 신경통 감소
      • 류마티스 관절염과 같은 자가면역질환 감소
      • 백혈병, 유방암, 대장암 위험도 감소
      • 심근경색과 혈관의 석회화 개선
      • 인지기능 향상과 우울증 및 계절성 정동장애 개선

       

      비타민D 수치가 낮은 편이 아니라면 무조건 주사를 맞아야 할 필요는 없습니다. 비타민D가 풍부하게 함유된 등 푸른 생선, 계란 노른자 등을 식사 시간에 섭취해주고 영양제를 매일 챙겨 먹는 것으로 충분합니다. 단 수치가 심하게 낮거나 장기 내에서 충분한 흡수가 어렵다면 주사를 고려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D 주사 가격과 실비 보험

       

      비타민D 정밀검사와 주사 가격이 5~8만 원 대로 형성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가격 차이가 발생하는 이유 중 하나는 의사의 소견에 따라 질병 치료 목적 혹은 보충용으로 구분되기 때문입니다. 치료 목적이 아니더라도 소견서 내용에 따라 실비 적용 유무가 달라질 수 있다는 점 참고해 주세요.

      소견서 사진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